콘도의 출현으로 토론토 다운타운에 위치한 워터프런트가 서서히 변하고 있습니다. 젊은 싱글, 커플 및 노부부 커플들이 정착하고 있으며 쇼핑은 여전히 관광객들의 전유물로, 퀸스 키 터미널(Queen’s Quay Terminal)은 이 지역 쇼핑의 중심가입니다. 1800년대 초 공장 산업용 폐기매립지에서 토론토 워터프론트는 관광객들의 문화, 자전거, 보트 그리고 CN타워, 에어 캐나다 센터 (theaircanadacentre) 및 로저스 센터(rogerscentre.com) 등의 토론토 다운타운 관광명소의 종착역이 되었습니다. 사람들은 도시의 굴레를 벗어나 퀸스 키 터미널, 토론토 섬과 슈가 해변으로 향합니다. 토론토 섬에는 모두 다른 라이프 스타일을 위해,650 주민들이 거주하며, 차대신 페리와 오두막 같은 곳에서 생활하는 독립지향적인 가족들도 포함하고 있는 이색적인 토론토 핵심지역으로 색다른 토론토 여행이 가능합니다.

최고 경로: 도보 또는 자전거 렌트로 Spadina WaveDeck에서 출발. 하버 광장의 the ferry docks을 따라 동쪽으로 이동 후 Ward’s Island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