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토의 아름다운 해변은 토론토 여행지 중 최고의 숨은 진주입니다. 도심에서 동쪽으로 노면 전차로 15분 거리에 있고 콕스웰 애비뉴(Coxwell Avenue)와 빅토리아 파크 애비뉴(Victoria Park Avenue) 사이의 퀸 스트리트 이스트를 둘러싸고 있는 이 지역은 그냥 호반 지구(“The Beach” 또는 “The Beaches”)로 알려져 있습니다. 퀸 스트리트를 따라 최신 유행 매장, 노천 카페 및 파티오들이 즐비하게 늘어서 있으며 온타리오호의 부드러운 모래 해변을 따라 3km 길이의 판자길이 나 있습니다.

애인과 함께 손잡고 판자길을 걸으면 여름 태양을 만끽하면서 매력적인 “경치”도 즐길 수 있습니다. 그런 다음 비치 발리볼을 한 게임 하고 호수나 무료 입장 수영장에서 열기를 식힙니다. 태양을 싫어하는 경우에는 지역의 많은 공예품 전시회, 콘서트, 전시회 및 언제나 환영 받는 비치 재즈 페스티벌(Beaches Jazz Festival)을 비롯한 다양한 페스티벌이 개체되는 대형 공원인 큐 가든(Kew Gardens)의 그늘에서 쉴 수도 있습니다.

토론토 아일랜드에는 더 많은 해변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토론토의 하버프론트에서 페리로 오래 걸리지 않는 토론토 아일랜드는 도심의 혼잡에서 완전히 동떨어진 곳의 느낌을 주며 고풍스러운 매력과 훼손되지 않은 아름다움을 그 특징으로 합니다. 아이들과 함께 여행을 하는 경우에는 센터 아일랜드 비치(Centre Island Beach)에서 가족과 잊지 못할 경험을 만드십시오. 아이들과 함께 모래에서 놀다가 세기가 바뀌는 시기의 어린이 테마 놀이공원으로 고풍스런 회전목마와 미니 기차 철도가 갖춰져 있는 센터빌(Centreville)로 이동합니다.

외설스러운 것이 당기십니까? 그렇다면, 남성 동성애자들에게 특별히 인기가 많은 해변으로 옷을 안 입어도 되는 한란 포인트(Hanlan’s Point)를 확인해보십시오. 한란 포인트는 1970년대의 동성애 해방 운동의 시작인 게이 데이 피크닉(Gay Day Picnics)이 열린 장소로서 게이 커뮤니티와 관련하여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습니다. 자연인처럼 완전히 옷을 벗고 몸 전체를 태닝할 수 있습니다.

토론토의 여름은 소풍, 파티오, 공원 그리고 태양 아래에서 뛰노는 귀여운 아이들을 연상시킵니다. 낮 시간에는 호텔 밖으로 나와 신나는 야외활동을 즐겨보십시오. 게이 토론토 관광에서는 공공 장소에서 자연스럽게 행동해도 아무런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